박화성│① 용의 아들

ize

지식항해자를 위한 안내서, 웹매거진 아이즈

박화성① 용의 아들② 박화성's story    어떻게 보면 SBS <황금의 제국>은 아버지의 그림자로부터 벗어나려 하는 자식들의 이야기다. 최동성(박근형) 회장의 딸 서윤(이요원)은 아버지가 쌓아올린 성을 자기 대에서 더욱 강고히 해 지켜내려 하고, 최동진(정한용)의 아들 민재(손현주)는 평생 형 최동성의 ‘마부’로 살았던 아버지의 한계를 뛰어넘으려 하며, 장봉호(남일우)의 아들 태주(고수)는 정직하고 성실했지만 지독한 가난으로 인해 비참하게 세상을 떠난 아버지의 삶을 반면교사 삼아

Share This Post

More Articles